HOME | INSIDE


 로그인  회원가입

누구나 환영합니다!
김수정  2016-10-16 05:58:02, 조회 : 1,099


[ 누가복음 5:27 - 5:32 ]
내가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불러 회개시키러 왔노라 - 누가복음 5:32


드디어 교회 청년부가 열심히 기도로 준비했던 영화관람의 밤이 되었습니다. 온 동네에 광고지가 붙었고 따뜻한 피자가 오븐에서 준비되고 있었습니다. 청년부 담당목사 스티브는 뉴욕의 폭력조직 단원들이
어떤 젊은 목사에 의해 예수님 앞으로 직접 나아온 내용을 담은 이 영화로 청년부에 새로운 가입자가 생겨나기를 바랐습니다.

그러나 스티브는 같은 날 저녁에 텔레비전에서 중요한 미식축구 경기가 중계된다는 것을 몰랐고, 결국 기대했던 것보다 훨씬 적은 수의 사람들이 영화를 보러 왔습니다. 속으로 한숨을 쉬며 조명을 낮추고 영화를 막 시작하려는 순간, 가죽옷을 입은 그 동네의 오토바이클럽 멤버 다섯 명이 들어왔습니다. 스티브의 얼굴은 창백해졌습니다.

티독이라 알려진 그들의 리더가 스티브를 향해 고갯짓을 하며, “이거 공짜이고 누구나 볼 수 있는 거 맞지?”라고 했습니다. 스티브가 “청년부만 해당됩니다”라고 입을 떼려는데, 티독이 몸을 굽혀 바닥에 떨어진 WWJD(What Would Jesus Do, 예수님이라면 어떻게 하실까)라는 글자가 새겨진 팔찌를 집어 들고 “이거 네 꺼야?”라고 물었습니다. 스티브는 당황해서 화끈거리는 얼굴로 고개를 끄덕였고, 그들이 자리를 잡는 동안 기다렸습니다.

당신도 스티브와 같은 상황에 처해본 적이 있습니까? 예수님에 관한 복음을 나누고자 하면서도, 마음속에 복음을 받아들이기에 ‘적합한’ 사람들의 명단을 이미 정해놓고 있었던 경우 말입니다. 예수님은 주님과 함께 있던 사람들 때문에 종교지도자들로부터 자주 비난을 받았지만, 주님은 모두가 꺼려하는 사람들을 기꺼이 맞이하셨습니다. 왜냐면 그들에게 주님이 가장 필요하다는 것을 주님은 아셨기 때문입니다(눅 5:31-32).
                
                
주님, 주님의 사랑의 눈으로 사람들을 보고,
주님이 내 삶 속에 허락하신 모든 이들을 환영할 수 있게 도와주소서.


**주님께 열린 마음은 주님이 사랑하는 사람들에게도 열린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34  하나님의 음성 듣기    김수정 2018/02/05 1210
533  모두 맡겨라    김수정 2017/01/24 2142
532  하나님의 얼굴    김수정 2017/01/24 2145
531  부족함이 전혀 없음    김수정 2017/01/24 2139
530  헛되지 않음    김수정 2017/01/24 1604
529  경고!    김수정 2016/10/16 1232
 누구나 환영합니다!    김수정 2016/10/16 1099
527  남을 위해 죽음    김수정 2016/10/16 1186
526  평생 지지자    김수정 2016/10/16 1212
525  결혼식 준비    김수정 2016/09/16 1196
524  바뀔 준비가 되셨나요?    김수정 2016/09/16 1197
523  시간을 초월하여    김수정 2016/09/16 1184
522  서로 돕기    김수정 2016/09/16 1571
521  “네가 기도하였기에”    김수정 2016/09/05 1301
520  오리 조각법    김수정 2016/09/05 1625
519  주님 말씀대로 하기    김수정 2016/09/05 1562
518  비눗방울이 준 휴식    김수정 2016/09/05 1589
517  하나님과의 대화    김수정 2016/08/26 1543
516  깨어 있어 기도하라    김수정 2016/08/26 1559
515  기억하기. . .    김수정 2016/08/26 113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